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정보
INFORMATION

지역혁신지수

「지역혁신지수(Regional Innovation Index)」는 혁신에 필요한 요소 투입 및 그 산출물의 활용 등 해당 지역에서 일어나고 있는 전반적인 혁신활동의 상대적 수준을 평가하기 위해 만들어진 지수입니다.

지역혁신지수는 이렇게 구성됩니다.

지역혁신지수는 크게 혁신투입부문지수와 혁신산출부문지수 부문으로 구성되며, 각 부문은 2개의 하위부문으로 다시 분류됩니다.

지역혁신지수 지표 체계
  • 혁신투입부문지수는 각 지역의 혁신잠재력 및 지식창출 활동에 대한 투자를 파악하기 위한 지표로서 다시 인적자원부문과 지식창출 부문으로 나뉘며, 각 부문별로 지역의 혁신투입요소를 대변하는 4개의 하위 평가지표로 구성됩니다.
  • 혁신산출부문지수는 혁신적인 부문의 경제적 성과를 측정하고 지식재산권을 통해 성공적인 노하우를 축적해가는 정도를 파악하기 위한 지표로서, 다시 혁신활용부문과 지식재산권부문으로 나뉘며, 각 부문별로 지역의 혁신산출물 및 이의 활용 정도를 대변하는 4개의 하위 평가지표로 구성됩니다.

내가 살고 있는 지역의 혁신 수준은 어느 정도일까요?

내가 살고 있는 지역의 혁신 수준을 다른 지역과 비교하거나, 과거와 비교하여 알아볼 수 있습니다.

광역경제권별로 구분한 지역혁신 수준

2016년 현재 총합혁신지수는 수도권이 1위, 충청권이 2위, 대경권이 3위로 나타났고, 제주권이 가장 낮은 순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총합혁신지수 산정결과는 우리나라에서 전반적인 혁신활동의 수준이 수도권과 충청권에서 월등히 높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 2010년과 비교해보면, 5위와 6위 사이 순위에만 변동이 있을 뿐 나머지는 그대로입니다.

부문별 혁신지수 역시 수도권 및 충청권의 강세가 두드러지며, 나머지 권역의 순위도 전년도와 거의 유사합니다.

  • 다만 혁신투입부문에서 중하위권(4~7위) 순위 변동이 조금 있었는데요, 2010년에는 제주권-강원권-호남권-동남권 순 이었지만, 2016년에는 호남권-강원권-동남권-제주권 순으로, 제주권의 혁신투입부문지수가 상대적으로 많이 하락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지역혁신지수

광역경제권별 지역혁신지수 산정결과

시도별로 구분한 지역혁신 수준

2016년 총합혁신지수는 대전이 1위, 경기가 2위, 서울이 3위이고, 하위지역으로는 강원(14위), 전남(15위), 제주(16위) 순입니다.

2015년 지역발전지수 순위

  • 혁신투입부문에서 대전, 경기, 서울, 충남 등 수도권과 충청권에 대한 편중 현상이 뚜렷하게 나타납니다.
  • 혁신투입부문보다는 약하지만 혁신산출부문에서도 경기, 서울, 대전 등 3개 지역 편중 현상이 나타납니다.

    지역혁신지수 부분별종합지수

  • 혁신산출부문지수가 혁신투입부문지수에 비해 낮은 지역은 대전, 충북, 제주, 전북 등인데 이들 지역에서는 혁신활동의 효율성 및 혁신성과의 활용도 제고가 더욱 필요해 보입니다.

    시도별 지역혁신지수 산정결과

첨부파일

관련
기관

  • 이전
  • 다음
청와대(새창) 지역발전위원회(새창) 한국산업기술평가원(새창) 한국산업기술진흥원(새창)
산업통상자원부(새창) 행정안전부(새창) 국토연구원(새창) 한국농촌경제연구원(새창)
한국지방행졍연구원(새창) 산업연구원(새창) 한국문화관광연구원(새창)

관련
SNS

  • 이전
  • 다음
한국지방행졍연구원(새창)
산업연구원(새창)
한국문화관광연구원(새창)